•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전KPS 종합기술원장에 백민수 전문위원
2020. 07. 15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2℃

도쿄 20.8℃

베이징 30.7℃

자카르타 29.8℃

한전KPS 종합기술원장에 백민수 전문위원

기사승인 2020. 05. 31. 17: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백민수 한전KPS 종합기술원장
백민수 새 한전KPS 종합기술원장. / 인사혁신처
백민수 고등기술연구원 플랜트엔지니어링센터 전문위원이 외부 민간 전문가로서는 처음으로 한전KPS 종합기술원장에 임용됐다.

인사혁신처와 한전KPS는 31일 백 전문위원을 정부 헤드헌팅으로 발굴해 종합기술원장에 임용한다고 밝혔다.

백 원장은 대학·대기업·연구원 등을 두루 거치며 에너지 신사업을 발굴하고 석탄가스화 복합발전, 연료전지, 가스터빈(소형) 등의 기술 개발을 추진한 플랜트엔지니어링 분야 전문가다. 두산중공업에서 미래사업개발센터 팀장, 발전·환경개발센터장을 역임했으며 신재생 에너지 사업 분석·발굴, 기술확보 및 사업화를 지원했다. 국내 최초 석탄가스화 복합발전(IGCC) 기술 확보를 통한 플랜트 건설과 시운전 개발·교육, 전문가 육성 등의 업무를 총괄한 경험이 있다.

백 원장은 한전KPS의 핵심보직인 종합기술원장을 맡아 전국 발전·송전설비 성능과 신뢰성 증진에 관한 연구·기술개발, 솔루션 제공을 담당하는 조직을 총괄 운영하게 된다.

인사혁신처는 민간기업의 기술경영을 공공기관에도 적용할 적임자로 에너지 분야의 풍부한 노하우를 지닌 백 원장을 발굴했다고 설명했다.

최관섭 인사혁신처 인재정보기획관은 “정부헤드헌팅을 통해 에너지분야 전문지식과 다양한 실무경험을 보유한 민간 전문가가 영입됐다”면서 “인사혁신처는 전문성을 갖춘 우수한 민간인재가 공공영역으로 활발히 진출할 수 있도록 정부헤드헌팅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 헤드헌팅은 공직 경쟁력 강화를 위해 각 부처와 기관의 요청에 따라 민간 우수인재를 조사, 추천하는 맞춤형 인재 발굴 서비스다. 2015년 도입 이후 총 46명의 민간전문가가 정부 헤드헌팅을 통해 임용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