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웨이브, 월 최대 1만3900원 캐시백 ‘웨이브 카드’ 출시
2020. 07. 1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6℃

도쿄 24.9℃

베이징 24.9℃

자카르타 28℃

웨이브, 월 최대 1만3900원 캐시백 ‘웨이브 카드’ 출시

기사승인 2020. 06. 01. 15: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웨이브 카드 혜택 정리/제공=웨이브
온라인 동영상서비스 웨이브(wavve)가 핀크(Finnq)·하나카드와 함께 월 최대 1만3900원의 구독료를 현금으로 돌려주는 ‘웨이브 카드’를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웨이브 카드는 △40만원 이상 사용 시 7900원(베이직 상품) △80만원 이상 사용 시 1만3900원(프리미엄 상품)의 웨이브 구독 요금이 핀크머니로 적립된다.

적립된 핀크머니는 결제·송금 등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으며, 스타벅스·커피빈·할리스 등 프랜차이즈 매장에서 커피 구매 할인혜택(5%, 최대 5000원)도 제공한다.

웨이브 정기 결제 고객 뿐만 아니라, SK텔레콤 요금제 연동으로 무료 구독 중인 고객까지 혜택을 제공한다. 웨이브 카드는 핀크의 비대면 채널을 통해 언제든 발급 가능하며, 거래내역과 적립금 현황까지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다.

배재근 콘텐츠웨이브 마케팅전략그룹장은 “웨이브 유료이용 고객에게 실질적 이익을 돌려드릴 수 있는 상품으로 구성했다”고 “금융사들과의 협력으로 경제적 구독을 지원하는 상품들을 추가로 기획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