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산 결혼식장에 깜짝 등장한 임영웅, 축가로 부른 곡은?
2020. 07. 1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26.1℃

베이징 22.1℃

자카르타 27.2℃

부산 결혼식장에 깜짝 등장한 임영웅, 축가로 부른 곡은?

기사승인 2020. 06. 02. 09: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51601000895600081721
임영웅 /사진=김현우 기자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친구의 결혼식에 깜짝 등장해 축가를 불렀다고 알려져 관심을 모은다.

임영웅은 지난달 31일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단체 연습을 끝낸 뒤 부산으로 이동했다. 친한 후배의 결혼식이 부산의 한 예식장에서 열렸기 때문.

결혼식장에 있던 하객들은 임영웅의 등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고, 뜨거운 환호로 그를 맞이했다고 전해졌다. 이날 임영웅이 축가로 선택한 곡은 ‘미스터트롯’에서 선보였던 ‘이젠 나만 믿어요’였다. 임영웅은 축가를 부르는 동안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임영웅은 친구를 향해 “결혼 너무 축하한다”라며 “제가 사실 콘서트 때문에 못 온다고 했는데, 코로나로 안 좋은 시기라 콘서트가 밀리는 바람에 이 자리에 올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친구한테 비밀로 하고 몰래 왔다. 제가 방송에서 잘 울었지만 그래도 울보는 아닌데 얘가 자꾸 우는 바람에 같이 울었다. 얘가 이렇게 울 줄 몰랐다”고 전했다.

이어 임영웅은 설운도의 ‘사랑이 이런 건가요’를 부르며 신나는 분위기를 연출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