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하직원 성추행’ 오거돈, 영장실질심사 출석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8℃

도쿄 29.3℃

베이징 27℃

자카르타 26.8℃

‘부하직원 성추행’ 오거돈, 영장실질심사 출석

기사승인 2020. 06. 02. 1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눈 감은 오거돈
부하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사퇴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2일 오전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부산 연제구 부산지방법원에 출석하고 있다./연합
부하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사퇴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2일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법원에 출석했다.

이날 오전 10시10분께 변호인을 대동하고 부산 연제구 부산지방법원에 도착한 오 전 시장은 마스크를 쓴 채 법정으로 향했다.

오 전 시장은 ‘강제추행을 인정하느냐’ 등 취재진의 질문에는 일절 답하지 않았다.

경찰에 따르면 오 전 시장은 지난 4월 업무 시간에 집무실에서 부하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 28일 오 전 시장의 혐의가 중대하다고 보고, 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 혐의가 아닌 강제추행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검찰은 이를 검토한 뒤 법원에 청구했다.

영장 발부 여부는 이날 오후에 결정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