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교육부, 체험중심 학생안전교육 내실화 위한 업무협약
2020. 07.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

도쿄 23.4℃

베이징 23.5℃

자카르타 26.2℃

교육부, 체험중심 학생안전교육 내실화 위한 업무협약

기사승인 2020. 06. 02.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천_학생안전체험관_심폐소생술
인천지역 학생들이 인천학생안전체험관에서 자동심장충격기(AED)를 활용한 심폐소생술 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 /제공=교육부
정부가 관계기관과 함께 보다 내실있는 체험중심 학생안전교육을 실시하기 위한 협력망 구축에 나선다.

교육부는 오는 3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학교안전공제중앙회 등과 함께 전국 시도교육청 학생안전체험관의 체험중심 안전교육 내실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2일 밝혔다.

교육부는 학생들이 체험 위주의 안전교육과 훈련을 통해 안전의식과 위기대처 능력을 높일 수 있도록 지난 2014년부터 현재까지 전국에 총 94개의 안전체험시설 설립을 지원해왔다.

이번 업무협약은 시도교육청 학생안전체험관 간 협력망 구축으로 체험관 운영의 현안을 협의하고 발전방안을 함께 모색함으로써 체험 중심의 안전교육 내실화를 도모하기 위한 목적으로 이뤄지는 것이다.

업무협약을 통해 교육부와 24개 체험관, 학교안전공제중앙회는 체험관 운영을 통합적이고 협력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운영발전협의회를 구성·운영하게 된다. 협의회는 체험시설 설치 및 운영 개선, 지침(매뉴얼) 및 안전교육 콘텐츠 개발, 우수사례 공유, 전시물 교차 전시, 강사 교육, 담당자 연수 등과 관련해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이럴 경우 기반 시설(인프라) 구축 위주의 하드웨어적 지원을 했던 기존 방식에 비해 운영비법(노하우) 및 콘텐츠 공유 등 한 단계 더 나아간 소프트웨어적 지원을 강화하면서 학생들에게 질 높은 안전교육 제공이 가능하다는 게 교육부 입장이다.

이승복 교육부 교육안전정보국장은 “이번 협약과 협의회 운영을 통해 각 체험관의 운영 역량이 강화돼 체험관의 교육적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