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미약품 ‘케어가글’, 충치 예방부터 구강 내 세균 살균까지
2020. 07. 14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8℃

도쿄 23.6℃

베이징 25.7℃

자카르타 27.4℃

한미약품 ‘케어가글’, 충치 예방부터 구강 내 세균 살균까지

기사승인 2020. 06. 30. 17: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00630173836
케어가글/제공=한미약품
구강청정제 시장에서 한미약품의 ‘케어가글’이 인기를 끌고 있다.

케어가글은 벤제토늄염화물을 주성분으로 하며, 충치의 예방은 물론 구강내 소독에 대한 적응증이 있는 치과구강용 일반의약품이다.

입안의 청결함을 유지해 주는 것 뿐만 아니라 호흡기를 침투하는 각종 세균을 깨끗이 살균해 준다. 또 구강질환 원인인 세균 감염부터 잇몸질환, 유해균 억제, 입 냄새 제거, 잇몸질환 완화 등 광범위한 구강질환 등에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발치 이후 입 안 소독에도 사용할수 있다.

30일 한미약품에 따르면 케어가글은 사용자들의 연령대를 고려해 박하향과 사과향 두가지 라인업으로 출시됐다.

상쾌한 사과향은 5세 이상의 어린이가 사용 가능하도록 했으며, 기존 성인용 제품의 성분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구강 내 자극감을 주는 멘톨, 알코올 등 성분을 빼 어린이가 거부감 없이 사용할 수 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케어가글은 일반 의약외품 구강청결제와는 확실히 차별화된 효능과 효과를 인정받은 일반의약품이다”며 “케어가글의 우수한 제품력을 바탕으로 소비자들의 탄탄한 신뢰를 통해 더욱더 사랑 받는 제품으로 성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케어가글은 통상 1일 2~3회, 1회 적당량(15mL)을 사용하고 물로 헹구어 낼 필요는 없는 제품으로, 전국 주요 약국 어디에서나 구매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