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립중앙도서관, 계명대 의학도서관 등과 OAK 리포지터리 보급 협약
2020. 08. 07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4℃

도쿄 28.1℃

베이징 29.9℃

자카르타 29.2℃

국립중앙도서관, 계명대 의학도서관 등과 OAK 리포지터리 보급 협약

기사승인 2020. 07. 01. 16: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국립중앙도서관은 지난달 30일 계명대 의학도서관, 제주대 중앙도서관, 조선대 중앙도서관, 한국직업능력개발원, 한국한의약진흥원 등과 OAK(Open Access Korea) 리포지터리 보급 협약을 체결했다.

OAK 리포지터리는 국립중앙도서관이 대학, 연구소 등에 보급하는 디지털 지식자산관리저장소로, 각 기관 연구자들의 연구성과물을 등록·관리하고 전 세계 이용자들이 자유롭게 이용하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국립중앙도서관이 현재까지 수집한 학술정보는 약 77만 건으로, OAK 국가리포지터리(oak.go.kr)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