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넥슨 ‘바람의나라:연’, 7월 15일 정식 출시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

도쿄 33.7℃

베이징 30.7℃

자카르타 27.6℃

넥슨 ‘바람의나라:연’, 7월 15일 정식 출시

기사승인 2020. 07. 02. 14: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ㅇ
/제공=넥슨
넥슨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과 공동개발 중인 신작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을 7월 15일 국내 정식 서비스한다고 2일 밝혔다.

‘바람의나라: 연’은 넥슨의 첫 번째 IP(지식재산권) ‘바람의나라’를 기반으로 한 모바일 MMORPG다. 이용자간 전투(PvP) 콘텐츠는 자동매칭 시스템을 도입했으며, 신규 레이드 콘텐츠도 준비 중이다. 또 모바일 환경에 맞춘 커뮤니티 시스템을 선보인다. △가로·세로 모드 △단체채팅방 △오픈채팅방이 있으며, 채팅창은 크기와 투명도를 조절할 수 있다.

이태성 슈퍼캣 ‘바람의나라: 연’ 디렉터는 “드디어 7월 15일 ‘바람의나라: 연’을 오랫동안 기다려 주신 이용자 분들께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원작을 즐기고 있거나 원작 추억을 간직한 분, 그리고 원작을 모르는 분들까지 누구나 즐겁게 플레이할 수 있도록 막바지 개발 중에 있으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