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경찰청, 직장협의회 출범…“근무 환경 개선 기대”
2020. 08. 1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30.5℃

베이징 31.5℃

자카르타 27.8℃

서울경찰청, 직장협의회 출범…“근무 환경 개선 기대”

기사승인 2020. 07. 03. 19: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경찰청 직장협의회 출범<YONHAP NO-4450>
서울지방경찰청이 3일 이용표 서울지방경찰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무원직장협의회 설립식과 현판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서울지방경찰청 직장협의회 설립식./연합
서울지방경찰청이 3일 공무원의 근무환경 개선과 고충처리를 목적으로 하는 공무원직장협의회를 공식 출범했다.

서울지방경찰청(청장 이용표)는 이날 오전 직장협의회 설립 및 현판식을 개최했다. 현판식에는 여익환 직장협의회 대표 등이 참석했다.

국회에서는 지난해 12월 공무원직장협의회 설립 및 운영에 대한 법률이 개정됐다. 이후 해당 법률이 지난달 시행되면서 경찰관도 직장협의회 가입이 가능해졌다.

경감 계급 이하의 경찰관인 전체의 60% 수준인 1453명(59.7%)이 직장협의회에 가입할 수 있다. 다만 지휘, 감독, 기밀, 인사 등 담당 업무자는 가입이 제한된다.

이미 서울 서부경찰서 등 일부 경찰서에서는 직장협의회가 꾸려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여 대표는 “건강한 경찰이 시민을 더 잘 돌볼 수 있다”면서 “지휘부와 긴밀하게 소통해 공정하고 갑질 없는 건강한 경찰 조직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청장도 “서로 진솔하게 대화하며 신뢰를 쌓으면 근무환경이 개선될 뿐 아니라 조직 안팎의 문제를 해결하는데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