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종인 “모든 분야 불균형 극치, 문재인정부 포용성장 어디로 갔나”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

도쿄 27.4℃

베이징 29℃

자카르타 29.4℃

김종인 “모든 분야 불균형 극치, 문재인정부 포용성장 어디로 갔나”

기사승인 2020. 07. 06.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김종인 특강 '당 혁신 방향과 우리의 자세'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6일 “지금 모든 분야가 불균형의 극치”라며 “문재인 정부의 포용성장, 포용국가는 어디로 갔나”라고 비판했다./송의주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6일 “지금 모든 분야가 불균형의 극치”라며 “문재인 정부의 포용성장, 포용국가는 어디로 갔나”라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 “코로나 사태가 벌써 5개월이 지났다. 현 상태로는 양극화 현상을 더 촉진하게 될 것”이라며 이같이 지적했다.

김 위원장은 “교육의 불균형, 빈곤의 세습화가 계속 진행되고 있다”며 “정부가 코로나 사태를 극복한다고 긴급재난지원금을 100만원씩 줬는데, 그 효과도 반짝하고 지난 것 같다”고 했다. 또 “그런 조치를 한번 취하고 난 다음에 지금 2차로 발생하고 있는 코로나의 경제적 문제에 대해 아무런 대책을 마련하지 못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문재인 정부가 출발하면서 포용국가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는데, 과연 그럴 수 있을지 매우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며 “출범 초기에 얘기했던 포용적 성장은 다 어디로 갔나. 과연 포용적 성장을 위해 하는 정책이 어떤 것인지 명확히 설명해달라”고 촉구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