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르바이트생 4명 중 1명 “휴식시간 없이 일해”
2020. 08. 1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30.8℃

베이징 28.2℃

자카르타 24.8℃

아르바이트생 4명 중 1명 “휴식시간 없이 일해”

기사승인 2020. 07. 06. 11: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_0706 알바생 휴게시간 없이 일한다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 운영업체 잡코리아는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3일까지 하루 4시간 이상 근무하는 아르바이트생 1919명을 대상으로 휴식시간 조사 결과 응답자 중 26.6%가 ‘주어지지 않는다’고 답했다고 6일 밝혔다.

이밖에 ‘온전하게 쉴 수 있는 휴식시간이 주어진다’(37.6%) ‘휴식시간이 있지만 온전히 쉴 수 없다(31.8%)’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온전하게 쉴 수 있는 휴식시간이 주어진다’고 답변한 이들을 업직종별로 보면 △사무직(53.8%) △생산·제조(51.4%) △주방·조리(50.0%) 순으로 높았다.

반면 ‘휴식시간이 주어지지 않는다’고 답변한 이들을 업직종별로 보면 △매장관리·판매(34.1%) △편의점·PC방(33.3%) 순으로 집계됐다.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장소가 있는지’에 대해선 △휴식만을 위한 공간은 아니지만 휴식장소가 있다(48.8%) △휴식할 수 있는 장소가 없다(29.7%) △휴식만을 위한 장소가 있다(20.5%) 순으로 조사됐다.

아르바이트 업무량에 대해선 ‘근무 시간 내 처리하고 퇴근할 수 있을 정도(42.3%)’와 ‘조금 많은 편이지만 추가 근무를 하진 않을 정도(27.7%)’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업무량이 많아 가끔 추가 근무를 한다’고 답한 아르바이트는 응답자 중 14.4%로 집계됐다. 응답자 중 12.8%는 ‘업무량이 적은 편’이라고 답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