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N, ‘언택트 힘’ 상반기 중국 이커머스 사업 거래액 1000억 원 돌파
2020. 08. 07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4℃

도쿄 28.1℃

베이징 29.9℃

자카르타 29.2℃

NHN, ‘언택트 힘’ 상반기 중국 이커머스 사업 거래액 1000억 원 돌파

기사승인 2020. 07. 07. 09: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HN_이미지] 중국 이커머스 라이브커머스
NHN에이컴메이트 중국 이커머스 라이브커머스 이미지/제공=NHN
올해 상반기 NHN의 중국 이커머스 사업 거래액이 1000억 원을 돌파했다.

NHN에이컴메이트는 2020년 상반기 누적 거래액이 역대 최대치인 1000억 원을 돌파했으며, 특히 중국의 상반기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인 ‘618 쇼핑축제(6/1~6/20)’ 기간에만 총 200억원의 매출이 발생했다고 7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는 코로나19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과 물류 및 유통 여건 악화 등 커머스 업계의 전반적인 경기 침체 가운데 이뤄낸 유의미한 성과로, 에이컴메이트가 ‘618 쇼핑축제’와 ‘언택트’를 전략적으로 공략한 데에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에이컴메이트는 ‘618 쇼핑축제’기간 최대 거래액을 달성한 알리바바의 B2C 쇼핑몰 ‘티몰’의 공식 파트너사이며, 이들 중에서도 거래액 상위 3% 안에 드는 유일한 한국 기업으로 활약을 하고 있다.

현재 100여 개의 한국 브랜드가 에이컴메이트를 통해 중국에 진출하고 있으며, 상품 카테고리별로 살펴보면, 화장품이 전년 동기 대비 106%, 건강기능식품과 퍼스널케어가 각각 75%, 566% 매출이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성장이 두드러진 브랜드는 정관장(건강기능식품), 아모레퍼시픽(퍼스널케어) 등이다.

이윤식 NHN 커머스사업본부장 겸 NHN고도 대표는 “2020년 코로나 사태로 더욱 어려워진 경제 환경 속에서도 에이컴메이트는 중국 크로스보더 오픈 마켓과 내수 시장 진출의 동행자로 성심 성의껏 고객사들을 지원하고 있다”며 “하반기에 중국 쇼핑 최대 성수기인 광군제를 포함한 다양한 행사가 진행되는 만큼 연간 거래액은 더욱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