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광주은행, 전남도청에 ‘코로나19’ 긴급 구호 성금 및 인재육성기금 2억원 추가 전달
2020. 08. 1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8℃

도쿄 29.2℃

베이징 23.9℃

자카르타 28.2℃

광주은행, 전남도청에 ‘코로나19’ 긴급 구호 성금 및 인재육성기금 2억원 추가 전달

기사승인 2020. 07. 08. 17: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708_108
8일 전남도청에서 열린 기금 전달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광주은행
광주은행은 8일 전남도청에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송종욱 광주은행장,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긴급 구호 성금 및 인재육성 장학기금을 위한 2억원 전달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광주은행은 앞서 지난 3월 성금 1억원을 전달했는데,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하면서 전라남도에 닥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성금 2억원을 추가 전달했다고 설명했다.

성금 중 1억원은 전남도청과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를 통해 코로나19 여파로 긴급생계비 지원이 필요한 지역의 취약계층과 지역 의료진, 긴급돌봄지원이 필요한 지역 아동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나머지 1억원은 전남도청과 (재)전남인재평생교육진흥원을 통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학습 환경이 어려워진 학생들을 위해 사용될 계획이다.

현재까지 광주은행은 전라남도와 광주광역시에 각각 마스크 3만개와 긴급 구호성금 1억원, 목포·순천·여수·나주에 각 1000만원을 전달했으며,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지난 6일 광주광역시에 성금 3억원을 추가 전달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지역민들의 불안과 지역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광주은행은 지역에 닥친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이겨내고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우리지역 경제 피해를 최소화하고, 지역 소상공인에게 필요한 자금을 적기에 지원하기 위한 금융지원에 광주은행 전 임직원이 사력을 다할 것이며, 우리지역 미래 인재육성은 물론 지역민과 동행하고, 지역과 상생발전하는 일에 전남·광주 대표은행의 사명감을 가지고 임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