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켐트로닉스, 中 KSS이미지넥스트 75억원에 인수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

도쿄 27.4℃

베이징 29℃

자카르타 29.4℃

켐트로닉스, 中 KSS이미지넥스트 75억원에 인수

기사승인 2020. 07. 09. 18: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켐트로닉스 CI
화학·전자부품업체 켐트로닉스가 중국 카메라 및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 기술업체를 인수하며 글로벌 자율주행 시장 경쟁력을 끌어올렸다.

켐트로닉스는 자회사 자율주행 통신 및 센서업체 넥스비가 중국 KSS이미지넥스트를 75억원에 인수했다고 9일 밝혔다.

회사는 KSS이미지넥스트를 켐트로닉스의 손자회사로 편입하고, 회사명을 비욘드아이로 바꾸기로 했다.

켐트로닉스 관계자는 “인수를 통해 확보한 카레라 제작 및 ADAS 분야의 전문인력 등 유형자산과 지적재산권 등 원천기술을 접목해 자율주행 시장 변화를 선도하는 제품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회사에 따르면 KSS이미지넥스트는 지난 2011년 현대모비스에 서라운드 뷰 솔루션을 공급한 이미지넥스트를 2016년 중국 자동차 부품 생산업체 KSS가 인수해 설립한 회사다.

지난 2014년 지리, 볼보 등 완성차 업체와 공동 연구개발(R&D)을 추진하고, 르노삼성자동차 등 완성차 업체에 서라운드 뷰 시스템 등을 제공해 왔다. 지난해엔 약 291억원의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매출을 달성했다.

현재 KSS이미지넥스트는 지리, 카르마, 토마스빌트버스, 카모스 등 글로벌 완성차 및 전장 기업과 협력 관계를 지속하고 있다.

김보균 켐트로닉스 회장은 “차량-사물 통신(V2X), 카메라, ADAS 기반 자율주행 기술을 융합한 첨단 솔루션 개발을 통해 오는 2024년 1000억원 매출 목표를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