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금원, 하반기 중 앱에서 맞춤형 재무진단 서비스 제공
2020. 08. 12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4℃

도쿄 28.6℃

베이징 25.8℃

자카르타 27℃

서금원, 하반기 중 앱에서 맞춤형 재무진단 서비스 제공

기사승인 2020. 07. 13. 16: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미지) 재무진단 도입 전후 비교
서민금융진흥원(이하 ‘서금원’)은 올해 4월부터 도입해 시범 운영 중인 ‘재무진단 서비스’를 올해 하반기 서금원 앱을 통해서도 제공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서금원은 현재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방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재무진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재무진단 서비스는 본인의 재무상황에 대한 객관적인 진단을 통해 보다 다양한 대안을 탐색하고 무분별한 대출이용을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도입됐다.

앞서 서금원은 2017년 1월부터 2018년 6월까지 서민금융을 이용한 54만명의 재무적 상황, 채무조정제도 이용현황 등을 분석하여 서민 맞춤형의 재무진단 모형을 개발하였고, 재무진단 서비스 제공 시 활용하고 있다.

서금원은 재무진단을 통해 고객의 채무상황, 소득수준 등을 진단하고 대출이 필요한 고객에게는 적합한 서민금융 상품을, 채무조정 및 복지 서비스가 필요한 고객에게는 대출상담에 앞서 관련 제도를 설명하고 안내장을 배포하는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서금원은 올해 4월 1일부터 5월 말까지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방문한 약 2만명의 고객을 대상으로 재무진단을 실시했고, 이 중 채무조정 및 복지 서비스를 안내받은 2767명에게 고객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93%가 서비스에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움이 됐다’는 응답자(93%)의 46.9%는 ‘설명 내용이 유용함’, 33.3%는 ‘상황에 맞는 정보 제공’을 주된 이유로 꼽았다. 응답자의 88%가 향후 서금원 앱을 통한 재무진단 서비스 제공 시 이용할 의향이 있으며 ‘신용관리(41.6%)’, ‘서민금융 제도 및 상품추천(37.0%)’ 등의 서비스를 제공받기를 희망했다.

이에 서금원은 올해 하반기 중 설문조사에서 나타난 응답자들의 의견과 특성을 반영해 서비스를 개선하고, 보다 많은 서민들이 쉽고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금원 앱을 통해서도 재무진단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현행 핀테크 회사들이 신용등급 위주로 진단서비스를 제공하는 것과 달리, 서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민금융 제도 안내 및 맞춤대출 연계, 부채 및 연체관리 등 맞춤형 서비스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이계문 원장은 “고객이 자신의 재무상황에 맞는 최적의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재무진단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이를 통해 서민에게 보다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향후 서금원 앱을 통해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재무진단을 이용하고 ‘서민금융 한눈에’, ‘맞춤대출’, ‘신용부채 컨설팅’(예정) 등 서금원의 다양한 서비스와 연계하여 종합적인 서민금융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