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릿길’ ‘천년 정신의 길’…문화유산에서 여름휴가 즐겨볼까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26.8℃

베이징 28.8℃

자카르타 25℃

‘소릿길’ ‘천년 정신의 길’…문화유산에서 여름휴가 즐겨볼까

기사승인 2020. 07. 31. 06: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화재청·한국문화재재단, 7개 '한국 문화유산 방문코스' 소개
ㅇ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이 ‘코로나19’를 피해 전국 각지 문화유산에서 안전하게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7개의 ‘한국 문화유산 방문코스’를 소개한다.

코스는 실외에서 거리두기를 하면서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장소들로 구성됐다. ‘천년 정신의 길’은 천년고도 경주와 정신문화 수도인 안동의 명소를 포함하고, ‘백제 고도의 길’은 충남 공주와 부여, 전북 익산에서 백제 문화를 만끽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소릿길’에서는 전라남북도의 민요를 감상할 수 있고, ‘설화와 자연의 길’에서는 제주도의 자연과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또 ‘왕가의 길’은 서울·인천·경기 지역의 궁궐과 산성을 중심으로 구성됐고, ‘서원의 길’과 ‘수행의 길’에서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서원과 산사를 돌아볼 수 있다.

아울러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문화유산을 돌아보며 기념으로 도장을 찍을 수 있도록 ‘문화유산 스탬프 북’을 선보였다. 경복궁, 창덕궁 등 문화유산 각 거점에서 받을 수 있다. 이용자에게는 스탬프 3개 온열안대 2개(1만명), 3코스 10개 이상 메쉬파우치(1500명), 5코스 20개 이상 전통문화테마숍(KH Mall) 홈페이지 내 상품(최대 10만원, 500명)을 증정한다.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홍보와 방문 활성화를 위한 ‘이동식 홍보관’도 운영한다. 안동 하회마을(7월 31일∼8월 17일), 경주 대릉원(8월 19∼30일), 서귀포 성산 일출봉(9월 4∼13일), 제주 거문오름·세계자연유산센터(9월 14∼20일), 조선왕릉문화제가 열리는 구리시 동구릉(9월 25∼30일) 등에 마련된다. 홍보관에서는 가상현실(VR) 문화유산 영상 체험, ‘나만의 문화유산 여행 계획 짜기’, ‘국가무형문화재 공예 시연 및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VR안경, 시어터박스, 문화유산 방문코스 가이드북, 교통카드 등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