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간산업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프로그램’ 이달 5일부터 개시
2020. 08. 1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6℃

도쿄 29.7℃

베이징 30.7℃

자카르타 29.4℃

‘기간산업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프로그램’ 이달 5일부터 개시

기사승인 2020. 08. 02. 09: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간산업안정기금은 기간산업 협력업체에 운영자금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 오는 5일부터 프로그램을 개시한다고 2일 밝혔다. 기간산업안정기금은 이를 위해 지난달 31일 참여 17개 은행과 협약을 체결했다.

은행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상 어려움 해소에 필요한 운영자금(기존 은행권 대출 상환 금지)을 협력업체에 대출하고, 기금은 대출채권을 기초로 유동화증권을 발행해 민간 등에 매각하는 구조이다.

협력업체에 대한 지원 규모는 최대 5조5000억원이며 이를 위해 기금은 프로그램에 최대 1조원의 자금을 지원한다.

대상기업은 기안기금 지원대상 업종내 협력업체(중소·중견기업 대상, 개인사업자 제외)로, 원청기업과 소관 부처 등이 협업해 산업생태계 유지에 필요하다고 선정한 업체가 대상이다.

협력업체는 기존에 대출거래 관계가 있는 은행 중 거래를 원하는 은행에서 프로그램 이용상담이 가능하다.

은행 명단(17개 협약체결 기관), 대출신청서(양식), 프로그램 내용 등은 3일부터 기간산업안정기금 홈페이지에 게재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