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방통위원장, 첫 행보로 집중호우 대비 KBS 재난방송 대응상황 점검

방통위원장, 첫 행보로 집중호우 대비 KBS 재난방송 대응상황 점검

기사승인 2020. 08. 03. 17: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방송통신위원회 한상혁 위원장은 3일 새로운 임기 시작 첫 행보로 KBS 재난방송센터를 방문해 집중호우에 대한 재난방송 및 방송재난 대응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방문은 계속되는 집중호우에 대비해 KBS가 신속 정확한 재난방송으로 재난주관방송사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독려하기 위해 이뤄졌다.

특히, 한상혁 위원장은 장기간 계속되는 집중호우와 함께 북상하고 있는 제4호 태풍 하구핏(HAGUPIT)으로 인해 많은 피해가 우려된다면서 “재난주관방송사인 KBS가 보다 선제적이고 적극적으로 재난방송에 임해줄 것”을 강조했다.

재난방송은 물론 방송시설물 관리에도 철저히 대비해줄 것을 당부하며 계속된 비상상황으로 어려움이 많겠지만“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은 공영방송의 중요한 책무”인 만큼 사명감을 가지고 임해달라고 격려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