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늘부터 운동뚱’ 김민경, 홍지승 선수와 팔씨름 도전

‘오늘부터 운동뚱’ 김민경, 홍지승 선수와 팔씨름 도전

기사승인 2020. 08. 05. 1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596592834.3788
‘오늘부터 운동뚱’ 김민경이 팔씨름에 도전한다./제공=코미디TV
‘오늘부터 운동뚱’ 김민경이 또 한 번 근수저의 역사를 새로 쓸 예정이다.

5일 공개되는 ‘오늘부터 운동뚱’에서는 필라테스를 마무리하고 새로운 운동 종목에 도전하는 김민경의 모습이 그려진다.

제작진이 준비한 파란색과 빨간색 줄을 따라가던 김민경은 “청샅바? 홍샅바? 혹시 씨름이야?”라며 뒷걸음질을 쳤고 이에 제작진은 “씨름은 챔피언이 아니라 천하장사이다”라고 답해 김민경을 안심시켰다.

그리고 잠시 후, 계속 이어진 줄을 따라 목적지로 향하던 김민경은 문 사이로 보이는 엄청난 근육의 팔뚝을 발견하고 또 한 번 깜짝 놀랐다. 뿐만 아니라 벽에는 영화배우 마동석 사인까지 전시되어 있어 김민경을 더욱 당황시켰다.

이에 대한팔씨름연맹 78kg급 챔피언 홍지승 선수가 등장하며 “팔씨름 배우러 오신 것 아니에요? 마동석은 저희 이사님이십니다”라고 말하자, 옆에 있던 제작진도 “김민경이 개그우먼 후배 정지민에게 팔씨름을 졌었다. 그래서 설욕 프로젝트를 준비했다”라고 설명했다.

김민경은 “정지만 기다려라 곧 넘어뜨릴 것이다”라며 의지를 다졌고 각종 운동 기구를 체험해 보며 빠르게 기술을 익혔다.

과연 김민경은 이번에도 운동 멘사의 모습을 보여줄지 5일 오후 6시 유튜브 채널 ‘맛있는 녀석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