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심희섭 측 “수년간 이어진 악성 루머에 피해 심각, 법적 대응”

심희섭 측 “수년간 이어진 악성 루머에 피해 심각, 법적 대응”

기사승인 2020. 08. 05. 15: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심희섭
배우 심희섭 측이 악성 루머에 대한 법적 대응을 진행한다/아시아투데이DB
배우 심희섭 측이 악성 루머에 대한 법적 대응을 진행한다.

소속사 측은 5일 “심희섭과 관련해 허위 사실 및 악의적인 비방 등이 포함된 게시물이 무분별하게 발생하고 있다. 수년간 이어져 온 악성 루머로 인해 현재 배우가 받는 정신적인 피해가 견딜 수 없는 심각한 상태가 되었고, 결국 법정 대응을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허위사실을 무차별적으로 유포하고 확대 재생산하는 행위는 명백한 범법 행위이며, 이는 배우의 이미지와 배우 활동에 심각한 손실을 입히는 일이다. 소속 배우를 향한 악성 루머 양성, 악의적인 비방 및 명예훼손성 게시글과 관련해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강경 대응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모니터링을 지속할 예정이며, 소속 아티스트 권익 보호를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심희섭은 2013년 영화 ‘1999, 면회’로 데뷔해 ‘변호인’ ‘명당’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 등에 출연했으며 최근 개봉한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에 출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