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갤럭시 언팩] 노이즈캔슬링 적용 ‘갤럭시 버즈 라이브’ 6일 출시…가격은?

[갤럭시 언팩] 노이즈캔슬링 적용 ‘갤럭시 버즈 라이브’ 6일 출시…가격은?

기사승인 2020. 08. 05. 23: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뛰어난 착용감, 프리미엄 사운드 경험 제공"
삼성 갤럭시 버즈 라이브 (1)
삼성 갤럭시 버즈 라이브/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사상 최초로 5일(한국시간) 온라인을 통해 진행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에서 공개한 최신 웨어러블 기기 ‘갤럭시 버즈 라이브’를 6일 출시한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웨어러블은 가장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분야 중 하나이며, 넥스트 노멀의 필수품으로 시장이 지속 확대되고 있다”며 “‘갤럭시 버즈 라이브’는 소비자들이 원하는 세련된 디자인과 첨단 기술을 결합해 새롭고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독창적인 디자인과 편안한 착용감, 강화된 사운드 경험을 제공하는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 라이브’를 공개했다.

이어버드 내부 구조를 새롭게 설계해 착용했을 때 외부로 돌출되지 않고 귀에 쏙 들어가는 디자인으로 더욱 자연스럽고 스타일리쉬해 보인다. 갤럭시 최초의 오픈형 무선 이어폰으로 인체공학적인 디자인을 채용해 하루 종일 생생한 사운드를 편안하게 즐길 수 있으며,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 AKG의 음향 기술과 삼성의 혁신적인 하드웨어 기술이 만나 더욱 강화된 프리미엄 사운드 경험을 제공한다.

12mm의 전작 대비 더 큰 스피커와 베이스 덕트로 더욱 풍부하고 입체감 있는 사운드 경험을 제공하며, 오픈형의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을 적용해 보다 음악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오픈형의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은 먹먹함 없이도 차와 버스 등 저대역 배경 소음을 최대 97%까지 감소시켜 주며, 생활 속 대화나 안내방송 등은 들려주어 보다 안전하게 소음 감소효과를 누릴 수 있다.

또 ‘갤럭시 버즈 라이브’는 이어버즈 외부에 2개, 내부에 1개 등 총 3개의 마이크뿐 아니라 가속도센서를 활용해 외부 소음을 필터링하고 사용자의 음성에 초점을 맞춰 음성 신호를 개선해, 생생한 통화 품질도 제공한다. 5분 충전으로 1시간 재생 시간을 제공하며, 이어버즈와 케이스가 모두 완충되었을 경우, 최대 6시간, 충전 케이스까지 합치면 최대 21시간 재생 시간을 제공한다.

‘갤럭시 노트20’·‘갤럭시 탭S7·S7+’와 연동해 더욱 편리한 사용성을 제공한다. ‘갤럭시 노트20’로 동영상 촬영시, 촬영하는 사람과 멀리 떨어져 있어도 ‘갤럭시 버즈 라이브’를 무선 마이크로 활용해 배경 소음 없이 생생한 오디오를 녹음할 수 있으며, 음성 명령만으로 별도의 터치 동작 없이 바로 빅스비를 호출할 수 있어 스마트폰을 들고 있지 않거나 화면을 보지 않아도 날씨·음악재생·메시지 발신 등이 가능하다.

또 ‘갤럭시 노트20’나 ‘갤럭시 탭S7·S7+’로 두 개의 ‘갤럭시 버즈 라이브’를 연동해, 음질의 저하 없이 친구와 함께 좋아하는 음악을 감상할 수 있는 ‘버즈 투게더(Buds Together)’ 기능도 지원한다.

미스틱 브론즈·미스틱 블랙·미스틱 화이트의 3가지 색상으로 8월 6일 출시되며, 가격은 19만 8000원이다. 6일 0시부터 삼성전자 홈페이지와 쿠팡, 11번가 등 온라인 오픈마켓에서 구매 가능하며, 구매자 대상으로 한정 기간 동안 판매처 별로 다양한 케이스를 제공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