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전자, 갤럭시 플래그십 모델에 OS 업데이트 3년 지원

삼성전자, 갤럭시 플래그십 모델에 OS 업데이트 3년 지원

기사승인 2020. 08. 06. 10: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기도 수원 삼성전자 본사 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자사 프리미엄 스마트폰의 운영체제(OS) 업데이트 지원 기간을 현재 2년에서 3년으로 늘리기로 했다.

6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 회사는 전날 갤럭시 언팩 행사에서 앞으로 갤럭시 플래그십 스마트폰의 OS 업데이트를 3개 세대까지 지원하겠다고 발표했다.

이런 방침은 작년 상반기 출시된 갤럭시S10부터 갤럭시S, 갤럭시노트, 갤럭시Z 등 플래그십 제품에 적용된다.

이에 따라 갤럭시S10은 안드로이드 9.0(파이) 버전으로 시작해 내년 안드로이드 12까지 업데이트가 지원될 예정이다.

그동안 구글이 자사 픽셀 폰에 새 운영체제를 3년 지원하는 것을 제외하면 삼성전자 등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은 대부분 2년 안팎이면 운영체제 업데이트가 만료됐다.

반면 애플은 자사 아이폰에 운영체제 iOS 업데이트를 길게는 5∼6년 지원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이용자들 사이 불만이 적지 않았다. 이 때문에 다른 제조사들이 삼성전자를 따라 소프트웨어 지원을 강화할지에도 관심이 쏠린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