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엔카닷컴 “차박 인기에 중대형 수입 SUV 시세 상승세”

엔카닷컴 “차박 인기에 중대형 수입 SUV 시세 상승세”

기사승인 2020. 08. 07. 09: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미지_2020년 8월 자동차 시세 (1)
/제공 = 엔카닷컴
차 안에서 숙박을 해결하는 여행인 ‘차박’ 인기에 수입 대형 SUV의 중고차 시세가 상승세를 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엔카닷컴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8월 중고차 시세를 7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중고차 시세는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 쌍용자동차 등 국내 완성차 브랜드와 BMW, 벤츠, 아우디 등 수입차 브랜드의 2017년식 인기 차종 중고차 시세다.

8월은 휴가 비용 등 가계 지출이 늘고 폭염까지 더해져 중고차 시세가 하락하는 경향이 있지만 올해는 예외적으로 국산차는 보합세를 기록했으며 수입차는 소폭 상승했다.

수입차 시세는 전월 대비 평균 0.56% 상승했다. 상승폭이 가장 큰 모델은 지프 ‘랭글러(JK)’로 최소가가 5.59% 올랐다. 포드 ‘익스플로러’도 최소가가 2.38% 상승했다. 지난달 시세 하락폭이 컸던 포르쉐 ‘카이엔’의 시세는 2.88%로 반등했다.

반면 재규어 ‘XF’의 최소가는 3.53% 하락했다. 렉서스 ‘ES300h’는 최소가는 올랐지만 최대가가 3.69% 하락했다. 쉐보레 ‘더 넥스트 스파크’도 최대가가 2.33% 하락했다.

국산차 시세는 전월 대비 평균 0.57% 하락했다. 하락폭이 가장 큰 모델은 제네시스 ‘EQ900’이다. 지난달 제네시스 ‘G90’의 연식변경 모델 출시에 영향 등으로 최대가가 5.75% 하락했다. 기아차 ‘스포티지’도 최대가가 3.59% 하락했으며, 이는 브랜드에서 진행한 신차 프로모션 영향으로 보인다.

국산차 중 시세가 소폭 오른 모델은 르노삼성 ‘SM6’와 쌍용 ‘G4 렉스턴’이다. SM6는 최소가가 1.88%, G4 렉스턴은 최소가가 1.83% 상승했다.

박홍규 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8월은 중고차 시자의 전통적인 비수기지만, 수입차 중 2000만~3000만원대 초반으로 구매가 가능한 중대형 SUV의 시세 상승이 두드러졌다”며 “최근 언택트 여행이 주목받으면서 중고차 시장에서도 차박에 어울리는 SUV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