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 충남 호우피해 현장 방문“수해 2차 피해 방지 선제적 대응”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 충남 호우피해 현장 방문“수해 2차 피해 방지 선제적 대응”

기사승인 2020. 08. 07. 10: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농어촌공사
한국농어촌공사는 7일 김인식 사장이 지난 6일 충남 당진 삽교 방조제와 지역현장을 찾아 지속된 장마로 인한 호우 피해지역에 대한 복구 상황과 추가 피해를 예방을 위한 대응현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공사는 7일 기준 전국 796개소 배수장을 가동하고 있으며, 공사가 관리 중인 저수지 1083개소는 홍수피해를 줄이기 위해 수위 조절을 하며 방류를 실시하고 있다.

김인식 사장은 “수해로 인한 2차 피해방지가 중요한 시점”이라며“배수 관리는 재난과 직결되는 사항인 만큼 현장에서 선제적으로 대응해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