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민주당, 호우 피해복구 대응 위해 광주·전남 대의원대회 연기

민주당, 호우 피해복구 대응 위해 광주·전남 대의원대회 연기

기사승인 2020. 08. 08. 09: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더불어민주당은 8일 광주와 전남에서 연달아 시·도당 대의원대회를 열고 당 지도부 선출 합동연설회를 진행할 계획이었으나 집중 호우피해 대응을 위해 일정을 미뤘다.

민홍철 중앙당 선관위원장은 “당 지도부 선출을 위한 합동연설회는 집중호우 피해로 연기됐다”며 “민주당은 피해 복구와 재난 대비에 충실히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허윤정 대변인도 서면논평을 통해 “이해찬 대표는 정부에 수해 대책을 긴급히 수립해 시행할 것을 요구했고, 당도 함께 대응해 나가도록 지시했다”고 전했다.

허 대변인은 “어제 전남 곡성에서 산사태로 3명이 희생되고 2명이 매몰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며 “민주당은 광주·전남 지역 피해 최소화를 위해 당국, 지자체와 함께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