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군, 의암댐 선박 사고 실종자 수색에 드론 11대·헬기 3대 투입

군, 의암댐 선박 사고 실종자 수색에 드론 11대·헬기 3대 투입

기사승인 2020. 08. 08. 10: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의암댐 실종' 60대 근로자 가평 남이섬 선착장서 발견
‘의암댐 실종’ 60대 근로자 가평 남이섬 선착장서 발견/연합
군이 8일 춘천 의암댐 선박 전복사고 실종자 수색에 드론(무인기)과 헬기를 투입한다.

국방부는 이날 “집중호우 피해복구를 위해 오늘 병력 1500여명, 장비 70여 대를 투입해 토사 제거, 침수복구, 실종자 수색 등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특히 의암댐 선박 사고 실종자 수색 현장에 드론 11대, 헬기 3대를 각각 투입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 밖에 국방부는 이날 오전 10시 기준 군내 신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없다고 밝혔다.

누적 확진자는 79명(완치 76명)이며, 보건당국 기준 군내 격리자는 96명, 군 자체 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793명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