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전자,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대상 2개 포함 8개 본상 ‘싹쓸이’

LG전자,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대상 2개 포함 8개 본상 ‘싹쓸이’

기사승인 2020. 08. 10. 14: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4년 연속 업계 최다 수상…에너지 효율 경쟁력 인정
LG전자_고출력양면발전태양광모듈과 상업용 싱글 냉난방기
LG전자가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에서 고출력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왼쪽)과 상업용 싱글 냉난방기 등 대상 2개를 포함해 8개의 본상을 수상하며 4연 연속 업계 최다 수상을 기록했다.
LG전자가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에서 4년 연속 업계 최다 수상 기록을 이어오며 에너지 효율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LG전자는 ‘제23회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에서 대상 2개를 포함해 8개의 본상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은 소비자시민모임과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주최하고 환경부와 한국에너지공단이 후원하는 상으로, 에너지 효율이 뛰어나고 에너지 절약 효과가 우수한 기술 또는 제품에 주어진다.

LG전자는 상업용 싱글 냉난방기가 ‘에너지 대상 및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고출력 양면 발전 태양광 모듈은 ‘에너지 대상’을 수상했다고 설명했다.

이 외에 휘센 인버터 제습기, 디오스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디오스 양문형 얼음정수기냉장고, 트롬 워시타워, 퓨리케어 상하좌우 정수기, 트롬 세탁기 씽큐 등이 본상을 받았다.

대상을 수상한 상업용 싱글 냉난방기는 LG만의 독자기술인 ‘증발기액분리’와 ‘베이퍼 인젝션’이 적용돼 기존 자사 제품보다 냉방효율을 최대 20%, 난방효율을 최대 37% 높였다. 고출력 양면 발전 태양광 모듈은 12개의 얇은 와이어로 태양광 셀들을 전기적으로 연결하는 첼로 기술을 적용한 고효율 제품이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지속가능한 친환경 경영 전략을 바탕으로 높은 에너지 효율뿐 아니라 뛰어난 성능과 디자인을 고루 갖춘 제품을 지속 선보이며 가전명가의 위상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