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도한 “문재인정부 출범 후 권력형 비리 사라져…민주정부의 모범”

윤도한 “문재인정부 출범 후 권력형 비리 사라져…민주정부의 모범”

기사승인 2020. 08. 12. 17: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북한 관련 브리핑 하는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 연합뉴스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12일 청와대를 떠나며 “문재인 정부 출범 후 권력형 비리는 사라졌다”고 말했다.

윤 수석은 이날 청와대의 국민소통수석·사회수석 교체 인사 발표 뒤 이임 인사를 통해 “문재인정부는 정말 많은 일을 했다”고 소회를 밝히며 이같이 말했다.

윤 수석은 “문재인정부는 민주주의를 발전시킨 민주정부의 전형이자 모범”이라며 “제가 경험해본 결과 문재인정부는 어느 정부보다 깨끗하다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윤 수석은 “이제 저는 동네 아저씨로 돌아간다”며 “밖에서 문재인정부의 성공을 위해 응원하고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