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민주 52억·통합 45억원…21대 국회 첫 정당보조금 지급

민주 52억·통합 45억원…21대 국회 첫 정당보조금 지급

기사승인 2020. 08. 14. 16: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ㄵ
지난 4·15 총선 결과 더불어민주당에 52억원, 미래통합당에 45억원 등 첫 정당보조금이 지급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21대 총선 결과를 반영해 올해 3분기 경상보조금 115억400여만원을 8개 정당에 지급했다고 14일 밝혔다.

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이 52억5천6만9000원(45.63%), 미래통합당이 45억9470만6000원(39.94%)을 받았다.

이밖에 정의당 7억6427만5천원(6.64%), 국민의당 3억3897만7천원(2.95%), 열린민주당 3억2163만4천원(2.80%), 기본소득당 785만9000원(0.07%), 시대전환 766만4000원(0.07%)을 각각 받았다.

원외 정당인 민생당은 지난 총선 득표율(2.09%)을 반영해 2억1천964만2000원이 지급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