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B증권, 얼굴인증만으로 계좌 개설 가능…업계 최초

KB증권, 얼굴인증만으로 계좌 개설 가능…업계 최초

기사승인 2020. 08. 18. 13: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B증권은 국내 최초로 ‘얼굴인증 비대면계좌개설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18일 밝혔다.

MTS ‘M-able’을 통한 비대면계좌개설 시 신분증 진위여부 확인을 위한 신분증 사진이 셀프 촬영한 고객의 현재 얼굴과 일치 할 경우 계좌를 개설할 수 있는 서비스다.

KB증권은 이 서비스에 인증 절차 중 발생할 수 있는 개인정보 유출 방지와 본인인증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기술들을 적용했다.

우선, 촬영한 얼굴 이미지의 원본을 저장하지 않고 수치화된 특정정보만을 암호화해 저장하는 기술과 프린트 된 이미지 등을 통한 부정 사용 예방 방지 기술을 적용했다. 신분증 사진은 과거 모습으로 현재와 차이가 있고 헤어스타일, 안경 착용 여부에 따른 인증의 어려움을 고려해 단순 이미지 일치 여부가 아닌 변화 속에서도 유지되는 정보들을 특정 및 비교하는 고도화된 알고리즘을 탑재했다.

이러한 기술들의 접목은 인증의 안정성뿐만 아니라 현재 금융사들이 비대면계좌개설 시 요구하고 있는 계좌 인증, 고객센터와의 영상통화 등을 대체할 수 있어 고객들의 계좌개설 편의성도 크게 개선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서비스는 올해 2월 혁신성을 인정 받아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되기도 했다.

하우성 M-able Land Tribe장은 “금번 서비스 오픈으로 본인을 인증하기 위해 금융사 업무시간에 맞춰 영상통화를 해야했던 고객들과 영상통화에 익숙하지 않았던 고령 고객들의 비대면계좌개설 편의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면서 “공인인증서 제도 폐지 등 새롭게 도래하는 사설 인증 시대에 대비하고 고객의 편의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얼굴 인증 기반 서비스 확장, 새로운 인증체계 구축 등을 검토 할 계획” 이라고 말했다.

‘얼굴인증 비대면계좌개설 서비스’는 MTS ‘M-able’의 비대면계좌개설 마지막 인증 단계에서 얼굴인증을 선택해 이용 가능하다. 서비스 관련 상세한 사항은 KB증권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