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농협은행-경기신용보증재단, 원스톱 위탁보증협약 체결

NH농협은행-경기신용보증재단, 원스톱 위탁보증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0. 09. 20. 1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918_경기신보_농협_협약1
지난 18일 수원시 팔달구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에서 진행된 경기도 소상공인 금융지원 활성화를 위한 위탁보증협약식에서 이만우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왼쪽)과 정용왕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NH농협은행 제공
NH농협은행은 지난 18일 경기신용보증재단과 ‘경기도 소상공인 금융지원 활성화를 위한 위탁보증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역신용보증재단과는 처음 체결한 위탁보증협약이다. 21일부터 대출금액 5000만원 이하의 경기도 소재 소상공인(신용등급 5등급 이내)들은 지역보증재단 방문 없이 농협은행 215개 영업점에 보증 신청을 할 수 있다. 농협은행은 신청서류 접수·심사·대출까지 원스톱(One-Stop)으로 한 번에 처리할 수 있게 됨에 따라 보다 신속한 금융지원이 가능하게 됐다.

이번 협약에 따른 대출규모는 100억원이다. 농협은행이 2020년 경기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출연금의 일부를 재원으로 활용한다. 코로나19 재확산 등 사회·경제적 상황과 경기도 및 재단의 소상공인 정책 등에 따라 확대 시행도 가능하다.

정용왕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은 “경기신용보증재단과의 위탁보증협약으로 도내 소상공인에게 타 금융기관보다 신속한 금융지원이 가능해지고, 경기도 소상공인 정책에 빠르게 대응함으로써 농협은행이 지역사회에 더욱 공헌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은행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에게 9월 현재 전국적으로 15만8000여건, 11조6238억원의 금융지원을 실시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