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美 월드시리즈 시청률, 역대 최저 기록

美 월드시리즈 시청률, 역대 최저 기록

기사승인 2020. 10. 29. 17: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LA 다저스 월드시리즈 우승 기뻐하는... (AP)
/AP연합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미국 내 평균 시청률이 사상 최저를 기록했다.

29일(한국시간)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LA 다저스와 탬파베이 레이스의 월드시리즈 6경기는 평균 약 979만 명이 시청했다. 이는 역대 최저 시청률을 기록한 2012년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의 월드시리즈(한 경기 평균 약 1270만 명)를 크게 밑도는 수치다.

또한 워싱턴 내셔널스와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맞붙은 지난해 월드시리즈 7경기 평균보다 약 30%포인트 떨어졌다.

AP통신은 “야구팬들이 고령화됐고, 스트리밍 서비스, 소셜 미디어 등 다양한 미디어가 나타나면서 TV 시청률은 자연스럽게 떨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블룸버그는 “TV 시청률이 떨어지는 건 야구뿐만이 아니라 다른 종목도 마찬가지”라며 “특히 올 시즌 메이저리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문제로 인해 단축 시즌으로 치러져 팬들이 외면했고, 월드시리즈는 미국 대선 등 대형 이슈들과 겹쳐 관심이 분산됐다”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