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세균 총리 “코리아세일페스타, 서민 경제에 단비 될 것

정세균 총리 “코리아세일페스타, 서민 경제에 단비 될 것

기사승인 2020. 10. 31. 17: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  개막식 참석한 정세균 총리
정세균 국무총리가 31일 서울시청 ‘서울 ON’ 스튜디오에서 열린 국내 최대 쇼핑축제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 온라인 개막식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함께 참석해 축하말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다음달 1일 개막하는 쇼핑축제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에 대해 “지역경제 회복에 큰 기여를 하고 위축된 서민 경제에 단비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 총리는 31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 개막식에 참석해 “올해 행사는 역대 최대로 지난해의 2배가 넘는 1600여개 기업이 참여한다”고 소개하며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민간과 정부, 소비자와 판매자, 소상공인과 대기업, 전통시장과 백화점이 동행한다”며 “우리가 동행하며 남기는 발자국은 대한민국 재도약의 힘찬 발걸음으로 기록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위기 극복을 위해 지갑을 열어주고 계신 국민 여러분 감사하다”며 “어려운 때일수록 더 크게 뭉치는 우리가 바로 대한민국”이라며 국민들과 행사에 참여하는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