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혼남녀 70% “최근 8개월간 이성과의 만남 모색한 경험 없다”

미혼남녀 70% “최근 8개월간 이성과의 만남 모색한 경험 없다”

기사승인 2020. 11. 24. 15: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혼남녀 70% “최근 8개월간 이성과의 만남 모색한 경험 없다”

듀오2
/제공=듀오정보
아시아투데이 이수일 기자 = 결혼정보업체 듀오정보는 지난 달 28~30일 솔로인 미혼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코로나 시대의 만남 조사 결과 응답자 중 70.2%가 ‘최근 8개월 간 이성과의 만남을 모색하지 않고 있다’고 답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들은 이 같이 답변한 이유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기회가 없어서(29.6%) △솔로인 현재 생활에 만족해서(32.2%) △연애를 하는 게 현재 경제 상황으로는 부담이라서(14.5%) 등을 꼽았다.

코로나19 사태 후 분위기 상 새로운 이성과의 만남 성사 자체가 더 힘들어졌다고 답한 비율은 응답자 중 53.0%로 조사됐다.

이성과의 만남을 모색하고 있다고 답한 이들(최대 3개 선택 기준)은 △주변 사람이 소개팅 주선(68.5%) △동호회 및 모임 활동(26.2%) △결혼정보회사 및 소개팅 어플 이용(24.8%) △주변 이성에게 연락(23.5%) 등을 택했다.

성별로 보면 남성은 △주변 사람이 소개팅 주선(60.0%) △결혼정보회사 및 소개팅 어플 이용(30.6%) △주변 이성에게 연락(29.4%) 등을 꼽았다. 여성은 △주변 사람이 소개팅 주선(79.7%) △동호회 및 모임 활동(23.4%) △결혼정보회사 및 소개팅 어플 이용(17.2%) 등을 꼽았다.

이들이 연인 관계로 발전하는데 성공했는지에 대해서는 ‘사귀는 데까지는 발전하지 못했다’(87.2%)가 ‘잘 돼 사귀게 됐다’(12.8%)보다 더 많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