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중공업지주,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본입찰 참여…“시너지 효과 기대”

현대중공업지주,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본입찰 참여…“시너지 효과 기대”

기사승인 2020. 11. 24. 15: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현대중공업그룹 지주사인 현대중공업지주는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참여를 위한 본입찰 제안서를 제출했다고 24일 공시했다.

매각 주간사인 크레디트스위스(CS)는 이날 두산중공업이 보유한 두산인프라코어 지분 36.07%에 대한 본입찰을 숏리스트(최종 후보군)를 대상으로 진행했다.

앞서 현대중공업지주는 지난 9월 재무적 투자자(FI)인 한국산업은행인베스트먼트(KDBI)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두산인프라코어 매각 예비입찰에도 참여했다.

숏리스트에는 이들 컨소시엄 외에도 GS건설-도미누스인베스트먼트 컨소시엄, 유진그룹, MBK파트너스, 이스트브릿지, 글랜우드프라이빗에쿼티 등이 올라 있다.

이 중 GS건설은 이번 본입찰에 참여하지 않기로 방침을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중공업지주는 이번 인수 시 계열사인 현대건설기계와의 공동 딜러망 구축 등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