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관악구,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 우수상…관악청·주민쉼터·신림동쓰리룸 등 우수 평가

관악구,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 우수상…관악청·주민쉼터·신림동쓰리룸 등 우수 평가

기사승인 2020. 11. 26. 1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을 수상한 관악구
서울시 관악구가 우수한 공간복지 정책을 펼친 기조차지단체를 선발하는 ‘2020년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구청장과 주민이 직접 소통하는 공간인 ‘관악청’, 무료 전시공간인 ‘갤러리 관악’ 등 다양한 공간복지 정책들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제공=관악구
서울 관악구가 우수한 공간복지 정책을 펼친 기초자치단체를 선발하는 ‘2020년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2회째인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은 기초자치단체의 숨겨졌던 공간복지 구현 사례를 발굴하고, 우수 공간복지 정책 확산을 지원하기 위해 서울주택도시공사가 후원하는 상이다.

후보에 오른 11개 기초자치단체는 산업계, 학계, 전문가 그룹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최종선정됐으며, 지난 25일 서울롯데호텔에서 시상식이 열렸다.

관악구는 이번 수상에서 △청년 거주비율 전국 1위인 구 특성을 반영한 청년 문화공유 공간 ‘신림동쓰리룸’ △청년 창업 인프라 강점을 활용한 ‘낙성벤처밸리’ △도심 숲속 공간과 연계한 ‘유아자연 배움터’ △공동육아 나눔터와 열린육아 공간인 ‘관악마더센터 아이랑’ △폐가압장을 리모델링해 마을커뮤니티 공간으로 활용한 ‘행복한 마마식당’ 등 다양한 생활밀착형 복지공간을 주민에게 제공한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뿐만 아니라 공공청사 공간을 재구성해 민선7기 공약실천 1호인 ‘관악청’을 개소하고 주민과 구청장이 직접 소통하는 열린 광장을 제공했으며, 북카페형 ‘용꿈꾸는 작은도서관’, 무료 전시공간 ‘갤러리 관악’ 등 구청을 방문하는 주민들에게 편안한 휴식 공간과 다양한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한 것 역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박준희 구청장은 “앞으로도 주민이 쾌적한 환경에서 더욱 행복한 삶을 향유할 수 있도록 공간복지 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