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총리 “3일째 신규 확진 500명대…안심할 수 없는 상황”

정총리 “3일째 신규 확진 500명대…안심할 수 없는 상황”

기사승인 2020. 11. 28. 12: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세균 국무총리는 28일 “전국적으로 3일째 신규 확진자가 500명대가 나오고 있어 결코 안심할 수 없는 상황에서 대구를 잘 방어해 달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대구 인터불고 호텔에서 지역 의료인들과 조찬을 한 자리에서 “최근 대구의 코로나19 상황은 타 지역에 비해 안정적으로 관리돼 자랑스럽다”며 이 같이 언급했다.

정 총리는 “의료진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시민들의 품격으로 위기를 극복할 수 있었던 점에 자부심을 갖는다”며 의료진의 헌신에 감사를 표하고 격려했다.

한편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수는 504명이 발생했고, 누적 확진자수는 3만3375명이다. 사흘 연속 500명대를 기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