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뇌절·레게노·킹받네’ 관심 쏠린 신조어 뜻

‘뇌절·레게노·킹받네’ 관심 쏠린 신조어 뜻

기사승인 2021. 01. 20. 2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vN
20일 온라인 상에서 뇌절, 레게노, 킹받네 뜻이 주목받고 있다.

'뇌절'은 한 만화 캐릭터의 기술 이름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온라인 상에서는 여러 번 반복한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킹받는다'는 '열 받는다'에 강조의 의미로 '킹(king·왕)'을 붙인 것이며 '레게노'는 레전드(legend·전설)를 잘못 읽은 데서 유래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날 tvN '유퀴즈온더블럭'에서는 개그맨 김민수가 래퍼를 따라하며 "킹받네"라는 표현을 사용해 웃음을 자아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