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종철 정의당 대표, 성추행 의혹으로 사퇴

김종철 정의당 대표, 성추행 의혹으로 사퇴

기사승인 2021. 01. 25. 10: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년 기자회견 하는 정의당 김종철 대표<YONHAP NO-2640>
김종철 정의당 대표가 지난 20일 국회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김종철 정의당 대표가 25일 성추행 의혹으로 당 대표직에서 전격 사퇴했다.

정의당 관계자는 “김 대표가 성추행 의혹을 인정하고 당 대표직에서 사퇴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배복주 정의당 부대표는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오늘 당원여러분과 국민여러분께 매우 부끄럽고 참담한 소식을 알려드리게 됐다”며 “지난 1월 15일 발생한 김 대표의 성추행 사건이다. 피해자는 당 소속 국회의원인 장혜영 의원”이라고 밝혔다.

배 부대표는 “정의당은 원칙적이고 단호하게 이 사안을 해결해 나갈 것”이라며 “피해자의 의사를 최대한 존중하고 일상의 회복을 최우선 과제로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가해자는 무관용의 원칙으로 가장 높은 수준의 엄중한 처리지침을 갖고 해결해 나가겠다”며 “향후 2차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최대한 노력해 나갈 것이며, 피해자 책임론, 가해자 동정론과 같은 2차 피해 발생 시 그 누구라도 엄격하게 책임을 묻고 징계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