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일절 기념해 울려퍼지는 창작 칸타타 ‘나의 나라’

삼일절 기념해 울려퍼지는 창작 칸타타 ‘나의 나라’

기사승인 2021. 02. 26. 06: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립합창단, 3월 2일 예술의전당서 공연...온라인으로도 생중계
ㅇ
국립합창단이 삼일절을 기념해 다음 달 2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창작 칸타타 ‘나의 나라’를 공연한다.

지난해 광복절에 초연한 작품이며 온라인으로도 생중계한다.

이번 공연은 우리 민족의 자주독립 정신을 기념하고 대한민국을 위해 희생한 순국열사들을 기리기 위해 기획됐다. 백범 김구 선생 등 독립을 위해 힘쓴 영웅들의 이야기가 중심이다.

배우 남경읍이 김구 선생의 내레이션으로 전체적인 극을 이끌고, 소리꾼 고영열과 정가 보컬리스트 하윤주도 출연한다.

윤의중이 지휘하는 코리아 쿱 오케스트라가 협연한다. 광명시립합창단과 시흥시립합창단도 함께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