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한화·한화솔루션·한화건설로 복귀한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한화·한화솔루션·한화건설로 복귀한다

기사승인 2021. 02. 26. 14: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226140439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한화, 한화솔루션, 한화건설에 적을 두고 한화그룹 회장으로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라고 한화그룹이 26일 밝혔다.

한화그룹에 따르면 김 회장은 등기임원을 맡지 않기로 했다. 계열사들이 이사회 중심의 독립경영체제로 운영되고 있어 김 회장은 일상적인 경영활동에 관여하기보다 그룹 전반에 미래 신성장 동력 발굴과 해외 네트워크를 통한 글로벌 사업 지원 등의 역할에 집중하겠다는 것이 한화그룹 측이 설명한 김 회장이 등기임원을 맡지 않는 이유다.

김 회장은 다음달부터 한화그룹의 모회사이자 항공/방산기업인 (주)한화, 화학/에너지 기업인 한화솔루션, 건설/서비스 기업인 한화건설에 적을 두고 한화그룹 회장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한화그룹 측은 “김 회장이 특히 이들 회사 및 해당 사업부문 내 미래 성장전략 수립과 글로벌 사업 지원 등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