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청와대 산업정책비서관에 이호준 산자부 기조실장

청와대 산업정책비서관에 이호준 산자부 기조실장

기사승인 2021. 03. 02. 15: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비서관 인사
문화비서관에 전효관, 디지털소통센터장에 고주희
문 대통령, 청와대 비서관급 인사 단행
문재인 대통령은 2일 새 디지털소통센터장에 고주희 전 한국일보 디지털전략부장(왼쪽), 산업정책비서관에 이호준 전 산업통상자원부 기획조정실장(가운데), 문화비서관에 전효관 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사무처장을 임명했다. /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청와대 새 산업정책비서관에 이호준 산업통상자원부 기획조정실장(54), 문화비서관에 전효관 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사무처장(58), 디지털소통센터장에 고주희 한국일보 디지털전략부장(47)을 임명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업무 분야에 대한 경험과 전문성을 고려한 인사”라며 “문 대통령 임기 후반부 국정운영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새 산업정책비서관은 서울 보성고를 나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정책학 석사를 받았다. 영국 맨체스터대에서 기술정책학 박사 학위도 땄다.

행정고시 34회 출신인 이 비서관은 산업부 정책기획관과 투자정책관, 통상협력국장을 거쳤으며, 주중대사관 공사참사관, 대통령비서실 산업통상자원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지식경제부 에너지자원정책과장을 역임했다.

전 새 문화비서관은 전주고와 연세대 천문기상학과를 나와 연세대에서 사회학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문화연대 문화교육센터 소장과 서울시 서울혁신기획관, 청년허브센터장을 지냈다.

고 새 디지털소통센터장은 제주여고를 나와 고려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다. 한국일보 기자 출신으로 디지털전략부장을 지냈다. 네이버 뉴스제휴팀장을 맡기도 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