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4·7 재보선 최종 사전투표율 역대최고 20.54%…서울 21.95%·부산 18.65%

4·7 재보선 최종 사전투표율 역대최고 20.54%…서울 21.95%·부산 18.65%

기사승인 2021. 04. 03. 19: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전투표 종료, 투표함 이동<YONHAP NO-3172>
4·7재보궐선거 사전투표가 종료된 3일 오후 서울역에 마련된 남영동 사전투표소에서 서울시선관위 관계자들이 투표함을 옮기고 있다. / 연합뉴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3일 4·7 재보궐선거 사전투표율이 역대 재보선 최고치인 20.54%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부터 3일 오후 6시까지 진행된 사전투표에서 1216만1624명의 선거인 중 249만7959명이 투표를 마쳤다.

서울시장 선거는 184만9324명이 참여해 21.95%로 집계됐다. 부산시장 선거는 54만7499명이 투표해 18.65%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기존 재보선 사전투표율 최고치는 2014년 10·29 재보선의 19.40%로, 이번 재보선 사전투표율은 이보다 1.14%포인트 높다.

2018년 지방선거 사전투표율인 20.14%보다도 높은 수준이다. 최근 전국 단위 선거에서는 2020년 21대 총선에서 역대 최고치인 26.69%를 기록한 바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