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라젠, 인수 우선협상대상자에 엠투엔 선정

신라젠, 인수 우선협상대상자에 엠투엔 선정

기사승인 2021. 04. 14.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라젠은 엠투엔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한다고 14일 밝혔다.

신라젠은 인수의향서를 제출한 기업의 경쟁 프레젠테이션 결과 엠투엔이 총투자금액, 자본의 성격, 자금조달 계획, 임상 계획, 파이프라인 등 종합적인 평가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clip20210414090011
이에 따라 양측은 본 계약을 위한 합의서를 체결하고 납입일정 등을 조율할 예정이다.

엠투엔은 1978년에 디케이디엔아이로 설립돼 스틸드럼 제조 및 판매·각종 철강제품 등의 사업을 하다 1997년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지난해 주주총회에서 엠투엔으로 사명을 변경하고 바이오 사업 본격 추진을 결정했다. 엠투엔바이오를 출범하고 미국 신약개발 전문업체 GFB를 인수했다. 현재 엠투엔과 GFB는 엠디앤더슨에서 난소암 치료제 ‘GRN-300’ 임상을 하고 있다.

신라젠 관계자는 “다방면에 걸친 검토 끝에 미래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고 주주들의 입장을 대변해줄 수 있는 기업을 선정했다”면서 “본 계약까지 모든 과정에 성실한 자세로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