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단독] 정인선, ‘너의 밤이 되어줄게’ 여주인공 확정…김종현·윤지성과 호흡

[단독] 정인선, ‘너의 밤이 되어줄게’ 여주인공 확정…김종현·윤지성과 호흡

기사승인 2021. 04. 14. 11: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111301000999100075461
정인선이 새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 주인공으로 낙점됐다./아시아투데이DB
정인선이 새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 주인공으로 낙점됐다.

14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정인선은 새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의 여주인공으로 나선다.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몽유병을 앓고 있는 아이돌을 비밀리에 치료하기 위해 숙소에 입주한 주치의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 드라마다.

정인선은 비밀리에 아이돌의 치료를 위해 숙소에 입주하는 주치의 역을 맡을 예정이다. 앞서 이 작품은 뉴이스트 김종현(JR)과 윤지성, 에이비식스 김동현이 출연을 확정하며 관심을 받았다.

아역배우 출신인 정인선은 2018년 방송된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로 존재감을 보이면서 활발한 작품 활동을 이어왔다. 이후 MBC ‘내 뒤에 테리우스’,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등에 출연해온 정인선은 최근 카카오TV ‘아직 낫서른’으로 대중과 만났다. 또한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백종원, 김성주와 3MC로 활약 중이다.

한편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현재 SBS와 편성을 논의 중이며 올해 하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