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주호영 “한·미 정상회담, 백신 확보가 가장 중요한 의제”

주호영 “한·미 정상회담, 백신 확보가 가장 중요한 의제”

기사승인 2021. 04. 20. 1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민의힘 시·도당위원장 회의14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이 지난 19일 국회에서 열린 시·도당위원장 회의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병화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겸 대표 권한대행은 20일 “문재인 대통령의 다음달 미국 방문에서 가장 중요한 의제는 백신 확보가 돼야한다”고 말했다.

주 권한대행은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백신은 나라마다 자국민들의 생명·안전과 경제가 걸린 최고의 전략 물자”라며 이같이 밝혔다.

주 권한대행은 문 대통령을 향해 “미국 방문 전 양국 간 신뢰 회복을 위해서도 진력을 쏟아야 한다”면서 “우리 외교력의 성적표는 이번 한미 정상회담에서 어떻게 좋은 백신을 많이 확보하느냐에 달렸다”고 했다.

그는 “문 대통령의 미국 방문은 백신확보가 가장 중요한 의제가 돼야하고 사전에 철저히 교섭과 준비가 돼야한다”며 “미국 방문 전 양국간 신뢰회복을 위해서도 진력을 쏟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주 권한대행은 “우리 외교력 성적표는 이번 한·미 정상회담에서 어떻게 좋은 백신을 많이 확보하느냐에 달렸을거라 생각한다. 많은 국민도 그 점에 큰 기대를 하고 있다”며 “부디 백신 외교의 큰 성과를 가져올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