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나은행, 비철금속 전문기업 서린상사와 업무협약(MOU) 체결

하나은행, 비철금속 전문기업 서린상사와 업무협약(MOU) 체결

기사승인 2021. 04. 22. 21: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실시간 비철금속 가격 반영한 전자상거래 플랫폼 개발
하나은행 외국환·기업금융서비스 접목한 서비스 제공
하나
지난 19일 서린상사 본사에서 이호성 하나은행 중앙영업그룹장(사진 왼쪽)과 장세환 서린상사 대표(사진 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하나은행
하나은행은 서린상사와 지난 19일 오후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서린상사 본사에서 ‘비철금속 전자상거래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비철금속 및 케미칼 전문 기업인 서린상사는 1984년 설립된 글로벌 무역상사로, 실시간 비철금속 가격을 반영한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비철금속 E-Commerce 플랫폼’을 올해 안에 출시할 예정이다.

하나은행과 서린상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FX Trading 서비스 ▲Digital Wallet(에스크로)를 새로운 사업모델 플랫폼에 연계하는 등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하나은행의 외국환 플랫폼인 ‘HANA FX API서비스’를 통해 국내 최초로 비철금속 전용 환율 헷지를 위한 ‘현물환 거래’와 ‘선물환 거래’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에스크로 서비스 기반의 ‘디지털 지갑(Digital Wallet)’ 서비스를 통해 주문·정산 등 통합B2B결제 서비스를 제공해 서린상사의 모든 고객사가 안전한 거래를 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호성 하나은행 중앙영업그룹장은 “서린상사와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신사업 모델 구축에 큰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외국환 및 기업금융 전문은행으로서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적인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