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현재 체육진흥공단 이사장, 실내 체육시설 현장 소통 나서

조현재 체육진흥공단 이사장, 실내 체육시설 현장 소통 나서

기사승인 2021. 05. 03. 17: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체육진흥공단
조현재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이 고용지원사업TF팀을 방문해 신속하고 정확한 지원을 주문하고 있다./ 국민체육진흥공단 제공
조현재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내 체육시설 지원 활성화를 위한 현장 소통에 나섰다.

조 이사장은 최근 문화체육관광부 합동 긴급 방역점검의 일환으로 한국시각장애인복지재단이 운영하는 서울 강동구 고덕사회체육센터를 방문해 방역관리 현장을 점검한 뒤 관계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방역물품을 전달했다. 또 경기도 하남 미사리 경정장을 찾아 실내체육시설업계의 고용 촉진을 위해 신설된 고용지원사업TF팀의 사업 진행상황을 확인하고 신속하고 정확한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게 노력해달라고 주문했다.

조 이사장은 현장 관계자들에게 코로나19 장기화로 운영이 힘든 시기인 만큼 실내 체육시설업체들을 위한 다방면의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만들 것을 약속하며 국민들이 안심하고 운동할 수 있는 환경 마련을 위해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올해 정부 추경을 통해 1005억원의 예산을 마련해 실내체육시설에 신규 또는 재고용된 1만 여명의 인건비를 1인당 월 160만원씩 최대 6개월간 지원하는 ‘실내 민간체육시설 고용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또 2020년부터 문화체육관광부, 지자체와 함께 전국 100개 지역 321개 고위험 실내체육시설 및 자유업종 방역취약시설 방역점검을 통해 국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실내 체육시설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