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농협은행 신탁부문, 영농철 농촌 일손돕기 나서

NH농협은행 신탁부문, 영농철 농촌 일손돕기 나서

기사승인 2021. 05. 12. 15: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2)21.05.12 신탁부문 농촌일손돕기 실시
임동순 부행장(앞줄 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12일 농협은행 신탁부문 직원들과 강원도 철원군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앞줄 오른쪽에서 첫 번째는 최순체 부장, 앞줄 왼쪽 첫 번째는 이청훈 센터장)
NH농협은행 신탁부문 임직원들이 영농철을 맞아 농촌 일손돕기에 나섰다.

NH농협은행은 신탁부문 임직원들이 12일 강원도 철원군 근남면 사곡리 소재 농촌마을을 방문해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이날 밝혔다.

신탁부문 임동순 부행장과 신탁부, 수탁업무센터 직원들은 고추모종 심기, 시설하우스 정비와 마을 주변의 환경정화 활동에 참여했고 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지역 특산물을 구매하는 행사를 함께 했다.

임동순 부행장은 “일손 부족과 코로나 장기화로 농민들의 근심이 어느 때보다 크다”며 “앞으로도 농촌 지원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농업인들과 함께하는 농협은행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농협은행은 본부 및 지역별 영업본부 등 전사적인 농촌봉사활동을 통해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들을 지원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