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인물관계도·등장인물 보니…‘흥미진진’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인물관계도·등장인물 보니…‘흥미진진’

기사승인 2021. 05. 17. 2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vN
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인물관계도가 주목받고 있다.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서인국 분)'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동경(박보영 분)'의 아슬아슬한 목숨담보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극 중 박보영은 평점한 삶에 끼어든 뜻밖의 웃명에 자신의 목숨과 사랑을 걸기로 한 탁동경 역을 맡았다.

서인국은 지독한 운명에 끼어든 뜻밖의 삶에 자신의 연민과 사랑을 바치게 되는 특별한 존재 멸망 역을 연기한다.

신도현은 동경의 절친인 미모의 웹소설 작가이자 두 남자 사이에 삼각 로맨스의 주인공인 나지나 역으로 분한다.

이수혁은 동경의 직속 상사로 지나에게 강렬하게 찾아온 남자 차주익 역을, 강태오는 주익의 동거인이자 지나에게 후회를 안겨준 남자 이현규 역을 맡았다.

이외에도 우희진, 다원, 정지소, 송진우, 이승준 등이 출연한다.

한편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